시범 서비스 시작한 '수수료 0%' 결제수단 제로페이

한 시민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한 시민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 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가입 및 이용확산 결의대회에서 기념 타월을 들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가입 및 이용확산 결의대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가입 및 이용확산 결의대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가입 및 이용확산 결의대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한 시민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한 시민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제로페이 결제 시연을 하고 있다.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박찬하 기자 = '제로페이'가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20일 자영업자들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덜기 위해 내세운 '제로페이'가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이 서울 중구 한 카페를 찾아 제로페이를 직접 시연했다.


'제로페이'는 매장에 비치된 전용 QR코드를 기존 은행이나 간편 결제 앱을 통해 스캔하면 소비자의 계좌에서 판매자 계좌로 대금이 이체되는 새로운 모바일 직거래 결제 시스템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