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코장인’ 김하늘 ‘손’ 잡고 벌써부터 설레게 만든 ‘바람이 분다’ 감우성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로코장인’ 감우성 김하늘의 로맨틱한 스킨십이 벌써부터 설레이게 만들고 있다.


27일 오후 서울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서 열린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배우 감우성과 김하늘이 손을 서로 잡고 로맨틱한 포즈를 취했다.


이날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서 감우성과 김하늘은 다소 긴장한듯한 모습으로 무덤덤한 포즈를 취했다. 커플샷에서 김하늘은 감우성에게 적극적으로 팔짱을 끼며 리드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감우성은 김하늘의 손을 잡고 끌어당기며 ‘바람이 분다’ 포스터 장면을 재연해 달달한 분위기를 이끌어 설레이게 만들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