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련한 '멍뭉 눈빛'으로 여전한 매력 뽐낸 강다니엘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강다니엘이 아련한 ‘멍뭉 눈빛’을 뽐내 여전한 매력을 뽐냈다.


3일 오후 서울 압구정 갤러리아백화점에서 열린 '펜디(FENDI)' 2019 가을/겨울 컬렉션 오픈 행사에 참석한 가수 강다니엘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강다니엘을 지켜보기 위해 수많은 팬들이 대거 몰렸다. 강다니엘은 미니멀한 화이트 백에 마치 제복 느낌의 큰 패치가 들어간 시스루 상의를 코디했다. 강다니엘의 헤어 골드 컬러와 색맞춤한 목걸이, 팬츠의 스티치가 포인트였다.


특히 강다니엘의 여전한 피지컬과 아련한 멍뭉 눈빛으로 하트 포즈를 하는 등 행사를 구경한 수많은 팬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