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키스+윙크'에 취재진도 환호성 지른 '모태 애교' 한예슬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한예슬이 취재진도 홀린 ‘모태 애교’를 선보여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5일 오후 서울 성동구 피어59스튜디오에서 열린 ‘발렌티노 2019-20 F/W 컬렉션’ 프레젠테이션 이벤트에 참석한 배우 한예슬이 폭풍 애교를 뽐냈다.


이날 한예슬은 루즈한 화이트 블라우스에 도트무늬 시스루 레깅스로 섹시큐티한 패션을 뽐내며 등장했다. 한예슬의 동안 인형미모 역시 여전했다.


한예슬은 카리스마 넘치는 다양한 포즈와 눈빛을 뽐냈다. 특히 취재진을 향해 손 키스와 윙크를 하는 등 남다른 ‘모태 애교’를 뽐내자 취재진들이 이례적으로 환호성을 질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