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니테일' 헤어로 시크한 여전사 포스 풍긴 레드벨벳 슬기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레드벨벳 슬기가 머리를 묶고 시크한 여전사 포스를 뽐냈다.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몽클레르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에 참석한 레드벨벳 슬기가 '포니테일' 헤어와 타이탄 레드 패딩&스커트로 강렬한 매력을 과시했다.


이날 당찬 발걸음으로 등장한 레드벨벳 슬기는 머리를 묶은 '포니테일' 헤어로 작디작은 얼굴을 과시했다. 슬기는 수많은 패치가 들어간 타이탄 레드 패딩과 스커트, 검정 탱크톱으로 시크한 여전사 포스를 풍겼다.


헤어스타일로 슬기의 매혹적 무쌍 눈빛과 작은 얼굴이 드러나며, 매력이 한층 업 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