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 장군 앞에서 '무릎 꿇린 채' 묶여 갇혀 있는 전두환 전 대통령 조형물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박찬하 기자 = 광화문 광장에 전두환 전 대통령 조형물이 설치됐다.


12.12 쿠데타 40년을 맞은 지난 12일 5.18 시국 회의를 비롯한 5.18 단체들이 서울 광화문 광장에 전 전 대통령 조형물을 공개했다.


이 조형물은 정한봄 자유언론실천재단 이사를 비롯한 세 사람이 사비로 제작한 것으로, 군복 차림의 전 전 대통령이 손과 목이 묶인 채 무릎을 꿇고 감옥에 갇혀 있는 모습을 실물 크기로 형상화했다.


단체는 당분간 이 조형물을 광화문 광장에 전시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