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량 감지'로 최적 운전모드 제공해 '효율성 극대화' 시킨 LG전자 20년형 휘센 씽큐 에어컨 출시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포즈 취하는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 한국B2B마케팅담당 임정수 담당.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한국B2B마케팅담당 임정수 담당.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박찬하 기자 = 이제 에어컨이 필터를 스스로 청소하고, 사람이 없을 때 자동으로 운전 모드를 바꾼다. 


16일 LG전자가 서울 강남구 드레스가든에서 2020년형 'LG 휘센 씽큐 에어컨'을 공개했다.


기후 변화, 주거환경 변화 등을 고려해 에너지 효율을 유지하면서 1평 더 넓어진 냉방 성능을 자랑하는 2020년형 'LG 휘센 씽큐 에어컨'은 기존 에어컨 청소가 불편하다는 점에 착안해 기존 자사의 시그니처 에어컨에서 호평받은 '필터 클린봇'이 에어컨 내 극세 필터를 자동으로 청소한다.


이외에도 사용자의 활동량을 감지해 에어컨 스스로 운전 모드를 최적화하는 '3세대 인공지능 스마트케어', 업계 최고 수준의 인버터 제어 기술을 구현한 에너지 효율 등 차별화된 성능을 자랑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