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길에 '꾸안꾸' 사복패션 뽐낸 수호-송가인-장기용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엑소 수호, 송가인, 장기용이 내추럴한 '꾸안꾸' 사복패션을 뽐냈다.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별관에서 진행된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위해 참석한 엑소 수호, 송가인, 장기용의 진정한 사복패션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엑소 수호는 편안한 검정 후드티에 청바지와 스니커즈, 심플한 백팩으로 '꾸안꾸 (꾸민듯 안꾸민듯한)' 남친룩의 정석을 선보였다. 수호는 연신 인사를 건네며 화답했다.


송가인은 화이트 컬러의 상의와 슈즈로 색맞춤과 부츠컷 팬츠로 날씬한 몸매를 드러냈다. 여기에 송가인 특유의 인사와 금테 안경으로 포인트를 줬다. 장기용은 앞머리를 내리고 맨투맨 검정 티를 매치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