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6만원어치 배달음식 배송하니까 주문 취소한 부녀...집 찾아갔더니 맛있게 먹고 있었습니다"

창원의 한 자영업자가 음식을 받아놓고 '받지 않았다'며 주문을 취소한 부녀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했다.

배달 음식을 맛있게 먹고 있던 부녀작성자, 문제의 고객에 고소장 접수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gesBank


창원의 한 자영업자가 음식을 받아놓고 '받지 않았다'며 주문을 취소한 부녀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했다.


21일 자동차 전문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배달거지 만나러 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경남 창원에서 자영업을 하고 있는 작성자 A씨는 지난 19일 저녁 9시 4분께 배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약 6만 원어치의 음식 주문을 받게 됐다.


A씨는 "장사가 힘든 시기에 6만 원은 꽤 큰 금액이라 기분 좋게 음식을 조리했고, 시간 맞춰 도착하신 배달 기사님 편에 음식을 실어 보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A씨가 취소 당한 주문 내역 / 보배드림


그런데 '간만에 고액 주문 건이 들어왔다'며 남편에게 이를 자랑하려던 A씨는 배달까지 마친 해당 주문 건이 '취소' 처리된 것을 보게 됐다.


A씨가 음식을 주문한 고객으로부터 어떠한 컴플레인도 받지 않은 상황 속, 배달 애플리케이션 측에서 일방적으로 처리한 건이었다.


갑작스러운 주문취소 소식에 당혹감을 느낀 A씨는 "고객센터에 전화하니 '고객님께서 음식을 못 받았다'고 하시더라"며 "배달기사님께 연락해 보니 직접 음식을 전달하셨다고 말하셨고, 마침 몸캠을 하고 계신 덕분에 증거 영상까지 확보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배달기사에게 음식을 건네 받고 있는 문제의 고객 / 보배드림


'음식을 받지 못했다'고 주장하는 고객이 주류도 함께 구매했기 때문에 배달기사가 신분확인 차 직접 고객에게 음식을 전달한 상황이었고, 배달기사가 착용하고 있던 카메라 덕분에 해당 장면이 영상으로 고스란히 남아있던 것이었다.


A씨는 "화가 서 배달기사님과 경찰 대동해 고객님 집 찾아갔더니 부녀가 주문한 음식을 맛있게 드시고 계시더라"며 음식을 받아놓고도 '못 받았다'며 일방적으로 주문을 취소시킨 고객들의 행동을 꼬집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AI 이미지 / Bing Image Creator


이어 "경찰은 음식값만 받고 끝내라고 하지만, 사과 한마디 없이 거짓말만 반복하는 부녀를 사기죄와 무전취식으로 고소할 생각이다"라며 지난 19일 문제의 고객들을 상대로 작성한 고소장을 공개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통쾌하다. 인생은 실전이라는 걸 가르쳐줘라", "고소가 꼭 성공하길 바란다", "자식 앞에서 저러는 부모가 어딨냐", "자식한테 참 좋은 거 가르친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다.


인사이트A씨가 작성한 고소장 / 보배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