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우리 아들 같아서"...졸음쉼터서 쉬던 군 장병들에게 커피 쏜 중년 남성

졸음쉼터에서 휴식을 취하는 군 장병들에게 커피를 쏜 중년 남성의 사연이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졸음쉼터서 쉬던 군 장병들에 커피 쏜 중년 남성..."나도 군인 아들 둔 아버지"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한 중년 남성이 졸음쉼터에서 휴식 중이던 군 장병들에게 커피를 사준 가슴 따뜻한 사연이 전해졌다.


22일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육군 장병 A씨의 글이 올라왔다.


A씨는 "어제 참 감사한 일이 있었고 꼭 얘기하고 싶어 글을 남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Facebook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그는 "지난 금요일 운행 복귀 간 충북 진천 쪽에 있는 농다리 졸음쉼터에서 잠깐 휴식 중에 있었는데 어느 한 중년의 아저씨께서 저희끼리 대화하는 모습을 흐뭇하게 지켜보시더니 말없이 커피를 선결제하셨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후 해당 중년 남성은 화장실로 향하는 한 장병에게 다가가 커피를 결제했으니 마시고 가라고 말했다.


이를 전해 들은 A씨와 장병들이 당황했을 때, 중년 남성이 다가왔다.


그는 "제 아들도 입대해서 군에 있는데 갑자기 생각나서 좋은 마음에 사드리는 거니 잘 마시고 쉬다 가라"라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저도 이런 일이 처음이라 참 감사했고 저에게는 큰 감동이 되었다"며 "우리 옆에 있는 용사들도 어느 누군가의 아들이고 입대해서 고생하는 만큼 용사들에게 더 잘해줘야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아직도 군을 따뜻한 마음으로 좋게 바라봐 주시고 믿어주시는 대한민국 국군장병 부모님들께 감사드린다"라고 글을 마쳤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말 훈훈하다", "마음이 따뜻한 분인 듯", "귀한 아들을 군대에 보낸 부모님들은 다 똑같은 마음일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