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이준 "2번이나 음주운전자 체포해 기사날 줄 알았는데...경찰이 내 얼굴 못 알아봤다"

배우 이준이 최근 두 번이나 경찰과 공조해 음주운전자를 잡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배우 이준이 최근 두 번이나 경찰과 공조해 음주 운전자를 잡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다만 이와 관련한 기사는 나오지 않았다며 최근의 일화를 전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이준의 일상이 공개됐다. 특히 이날 불의를 보고 못 참는 이준의 성격이 조명되며 주목을 받았다. 


헬스를 마친 후 매니저와 뜨거운 탕에 몸을 담근 이준은 중학생 때 불의를 참지 못해 학교폭력을 당했던 일화를 꺼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준은 당시를 회상하며 "일진들이 책상 위에 올라가서 얘기하는데 애들 머리에 침이 떨어지더라"라고 설명했다. 


당시 부반장이었던 그는 일진들에게 '그러지 말라'고 얘기했는데 일주일 뒤에 화장실로 끌려가 여러 명의 일진들에게 둘러싸여 맞았다고 토로했다. 


이준은 과거 어깨가 좁은 체형이었다며 중학교 때 친구의 설득으로 그때부터 헬스장에 다녔다고 밝혔다. 


이준 매니저는 이준이 평소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한다며 "(자칭) '방범 대장'이라고도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얼마 전에는 음주 운전한 사람들을 경찰과 공조해서 자아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에 대해 이준은 "운동 끝나고 가는데 앞차가 이상하더라. 이건 100% 음주 운전이라 생각해서 신고했다. 그런데 이 차가 분당에서 서울까지 나가는 거다"고 했다. 


그는 "내가 계속 따라갔고 경찰이 앞뒤를 막아서 체포했다. 그 사람은 면허 취소가 됐다"고 밝혔다. 또 "그 이후로도 한 번 더 잡았다. 한 달 후에 '이상한데?'라면서 보고 잡았다'고 했다. 


이영자는 "그 사람은 준씨가 신고했다는 걸 아나?"고 물었다.


이에 이준은 "모른다"며 "그 뒤로 기사가 날 줄 알았다. 해코지당할 줄 알고 무서웠는데 경찰분들이 저를 못 알아봤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