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딴지그룹' 총수 김어준, 세 들어 살던 '충정로 건물' 70억에 사들였다

방송인 김어준 씨가 대표로 있는 주식회사 딴지그룹이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3가에 약 70억원짜리 건물을 매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1뉴스1


방송인 김어준 씨가 대표로 있는 '주식회사 딴지그룹'이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3가에 약 70억원짜리 건물을 매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한국경제에 따르면 딴지그룹은 지난해 9월 그동안 임차해 사용하던 충정로 3가 사옥과 부속 토지를 법인 명의로 매입했다. 


딴지그룹은 김씨가 대표로 있는 회사로, 인터넷 매체 딴지일보 등을 운영한다. 김씨는 충정로 3가 사옥에서 인터넷 방송을 진행한다. 


지난 1970년에 지어진 해당 건물은 1~5층(연면적 1285㎡) 규모로 거래가액은 73억 2538만원이다. 


뉴스1뉴스1


업계에서는 건물과 토지 가격이 1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는데, 시세보다 저렴하게 건물을 매입한 셈이다. 


딴지그룹은 건물을 매입하는 과정에서 70억원가량을 대출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등기부등본에 따르면 중소기업은행은 지난해 11월 약 84억원 근저당을 설정했다. 


채권최고금액은 대출액의 110~120% 수준에서 설정하는 게 일반적이다. 


특히 건물이 위치한 해당 일대(마포로 5구역 제2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구역)는 향후 재개발을 통해 28층짜리 주상복합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YouTube '김어준의 겸손은힘들다 뉴스공장'YouTube '김어준의 겸손은힘들다 뉴스공장'


서울시는 아파트의 역사적 가치를 고려해 3차원(D) 스캐닝 등을 활용해 충정아파트 기억공간을 남기기로 했다.


정비업계에 따르면 마포로 5구역 제2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 조합설립추진위원회는 다음 달 18일 총회를 열고 재개발 조합설립 안건을 논의할 예정이다. 


앞서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는 지난해 6월 마포로 5구역 제2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구역 및 정비계획을 수정 가결했다. 


계획안에는 국내 최고령 아파트로 알려진 '충정아파트'가 포함된 마포로 5구역 제2지구 지하 5층~지상 28층 2개 동에 공동주택 192가구와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된 주상복합을 조성하는 내용이 담겼다. 사업은 공공재개발로 추진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