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서 작정하고 볼륨감 과시한 마마무 화사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2020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에서 마마무 화사가 작정하고 볼륨감을 과시했다.


30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29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에 참석한 마마무 화사가 압도적 볼륨감으로 시상식을 초토화 시켰다.


'2020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에 마마무는 화사, 솔라, 문별이 참석했다. 특히 화사는 압도적 볼륨감으로 아우라를 풍겼다. 또 화사는 여유로운 눈빛과 포스로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냈다.


화사도 은근 의상이 신경(?) 쓰였는지 솔라의 손을 잡고 손인사를 하며 부끄러운 모습도 뽐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