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위기 하나로 공항 초토화 시킨 '인간 샤넬' 블랙핑크 제니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사이트] 고대현 기자 = 제니가 ’인간 샤넬’ 자태를 뽐내며 고급 분위기 넘치는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29일 오후 ‘2020 샤넬 레디-투-웨어’ 참석 차 프랑스 파리로 출국한 블랙핑크 제니가 블랙&레드 조합으로 ‘인간 샤넬’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제니는 명품 로고가 박힌 레드 스웨터에 편안한 블랙 팬츠와 백을 매치했다. 제니는 바람에 휘날리는 머리를 분위기 있게 쓸어 넘기며 수많은 팬들 사이 여유로운 미소를 건넸다. 


 ‘인간 샤넬’ 다운 제니 특유의 미모와 독보적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댓글